자고있는 냥이 모습은 언제나 사람을 나른해지게 만드는 거 같아요 +_+
특히 회사 출근할 때 이런 모습을 보면 정말 회사 가기 싫어요 >_<

다들 나른해질 준비 되셨나요??ㅋ








앙 >_< 귀여운 내 쉥키들....
더 귀여운 소사들 많으니 차차 대방출 하겠습니다~
퍼오거나 스샷한 사진 1도 없고 전부 우리집 아가들이예용 *^<>^*


기대기대해주세용~~~



신고


롯데백화점 광복점에 밥먹으러 나갔다가 OPS 빵집에 잠시 들렸어여~
옵스가 첨에 부산에는 딱 한군데 있었는데 점점 지점이 늘어나서 어딜 가든 살수있어 편하네용

옵스 입구.

롯데 광복점은 아쿠아몰 지하1층에 있어요.



입구외관.
부산에 있는 옵스중에 백화점 지점이라 그런지 인테리어는 여기가 제일 괜찮은 듯...(만고 내 생각..;;;;)



안쪽에서 제빵사분이 미친듯이 빵을 만들어내고 있는 중.



옵스 말차롤이 그렇게 유명하다고 하는데 개인적으로 제 취향은 아니예요 ^^;;;;; 그냥 평범???
너무 기대하고 먹었다고 실망했던 기억이....



이쪽 바구니 코너는 뭐랄까...약간 제과점 빵이라기 보다는 공장에서 찍어내는 빵 같은 느낌이.....하하핫;;;::



인기상품이라는데...
왜 이름이 스위스 롤인지 직원한테 물어보니 너 왜 그런걸 물어보니?! 라는 듯 황당한 표정을 지으시길래....
그냥 패스!!!!



여기서부터 뭔가 핸드매이드 같은 삘이 나기 시작합니다



굿굿!!!



내가 제일 좋아하는 코너!!!
시즌별 인기 상품들이 그때그때 다르게 진열되는데..
원래 제일 좋아하는 이찌방 메뉴는 푸딩 데니쉬~☆
그담은 딸기 데니쉬~ 그담은 블루베리 데니쉬 >_<
계절상 딸기랑 블루베리는 없지만 사랑하는 푸딩이는 건졌지여~~~+_+



케이크 코너~



숏케이크 코너~



보기만해도 그냥 마구마구 행복해지는 느낌???ㅋㅋ



역시 이 아이들은 홀로 있는거 보다 무리지어 있는게 탐스러워 보인다는...ㅋㅋ
안타깝게도 비쥬얼만한 맛은 아닌지라 눈으로만 먹어도 충분!!!!!



제일 먹어보고 싶은 케이크!!!ㅠㅠ
무화과가 가득 올라간.....근데 가격이 깡패야 ㅠㅠ


스윗스윗~~


슈가파우더에 속아서 사면 후회하는 맛평범 트로뻬지엔느..이름은 거창하나 먹어보면 그냥 크림빵임....ㅋ


진정란 가격 깡패 ㅜㅜ
한 상자에 2천원이라고 생각했는데 1개에 2천원..ㅍㅍ
어쩐지 상자별로 들어있는 갯수가 틀리다 했는데...
내가 너무 순진했음 ㅜㅜ
대체 고구마가 얼마나 들었길래..
깡패깡패 ㅜㅜ



소싯적 옵스에 처음 발 담글때 충성했던 상품!!ㅋ
이 아이랑 만나고 옵스에 빠졌었다는....
까눌레.. 이름도 무진장 어려워 ;;;;;
흔히 캬라멜빵이라거 부르는 ㅋㅋㅋ
고를 때는 아주아주 신중하게 매의 눈으로 캬라멜 농도 진해보이는 까만놈으로 고른다고 집었다 놨다를 반복하게 만드는 녀석임..ㅋ
우유랑 먹으면 대빵 맛있음 +_+


치즈치즈~~


빵 이름 겁나 어렵지만 한마디로 원통형 버섯모양 식빵정도?ㅋ 이 빵 매냐님들한테 욕먹을라나!??? ;;;;:



만쥬만쥬~


꺄아아아아아 >_<
옵스를 또 사랑하게 만드는 명란 바케트!!!
이 님은 늦으면 품절되서 못 산다는..
옵스 좋아하는 사람은 이런말을 들어봤을거다.
명란바케트를 한번도 못먹어본 사람은 있어도
명란바케트를 한번만 먹은 사람은 없다!!
크하하하하하 +_+



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 >_<
나의 이찌방 사랑 푸딩 데니쉬~~>_<
한동안 안팔아서 무지 슬펐는데 이제 여름 지나가고 나니 슬슬 나오기 시작!!! 미친듯이 먹어주겠어 >_<



오늘은 푸딩데니쉬 3개랑 명란 바게트 2개로 쇼핑 끝!!!!>_<

커피랑 먹어야징~ 우헤헤




신고


날씨도 쌀쌀하니 따뜻한 국물 요리가 먹고 싶어서 롯데광복점 지하에 있는 [공기]에 갔답니다.

1인 샤브라서 금액도 저렴하고 야채도 많이 먹을 수 있고 무엇보다도 가성비 좋은 곳이라 극추하고 싶네요~



4~5명 정도의 직원분이 계시는데 백화점 임에도 그닥 살갑거나 친절하지 않아서 크게 기대하시면 실망하니 참고하시길..



최근에 메뉴가 리뉴얼되서 들깨 샤브랑 불고기 뚝배기가 추가됐네요..
모험하기에는 좀 불안해서 저는 쌈밥정식샤브랑 카레샤브를 시켰답니다.



짜잔~~ 기본 육수가 등장했네요~




카레 샤브의 베이스입니다. 일반 육수보다 늦게 끓기때문에 한 7정도의 온도로 해두고 한동안 끓이면 되는데요..그래도 카레에 물 많이 탄 느낌입니당..;;;;;;



쌈밥정식에 제공되는 기본 야채가 나왔네요..양이 푸짐한 건 모르겠는데 혼자 먹기에는 적당한 듯 해요.



드디어 쌈밥과 샤브용 소고기가 나왔네요..싕나 싕나~~~♪



카레 샤브용 야채랑 소고기도 나왔어요~



육수가 끓으면 우선 유부를 넣어서 다시를 조금 더 우려내구여~ 딱딱한 단호박도 먼저 넣어서 푹 끓여줍니다.



남은 야채를 모조리 투척하고 +_+



왠지 카레 샤브용 소고기는 빛깔이 고운 것이 더 맛있어 보이는 느낌이예요...




그죠???? 아잉..어서 먹고 싶네요~~



일단 끓는 카레 베이스에 소고기를 샤브샤브해서 한 점 먹어봐여~(사진이 쓰레기네요.ㅠㅠ 너무 흔들림..)
일반 육수보다 카레에 데워먹는게 더 향긋하니 맛있게 느껴질 때가 많아여~^^



자~!!! 이제 쌈밥 차례입니다 +_+



소고기 한점을 똭 데치고 >_<




쌈밥 하나를 함께 먹으면 완전 쵝오예용 >_< 행복행복 

죠죠죠죠 위에 우동사리 보이시죵????+ㅁ+



카레 샤브를 다 먹고 나서 기본으로 제공되는 우동면을 카레 베이스에 넣고 끓여주면!!!!!!!




요렇게 카레우동이 되는 것이지요 ~~ ^ - ^
카레 우동을 후루룩 다 건져먹고 나면 이번엔....



이 녀석을 추가로 시켜요~>_< 공기밥 단 돈 1000원 +_+ 그냥 달라고 하면 개미먹이만큼 주기때문에 꾹꾹 발로 밟아달라고 하면 밥양을 꽤 많이 주신답니다.ㅋ



밥을 거침없이 카레 베이스에 풍덩~ 하고 투척합니다.



그리고는 밥알이 잘 퍼지게 쉐키쉐키 섞어준 다음!!!!



밥에 카레가 조금 스며들게 계속 끓여줘요..보글보글



그리고는 맛있게 냐미냐미 >々<





순식간에 폭풍흡입했지요~
역시나 만족스런 식사였습니다. 일반 샤브가게에는 왠지 양껏 먹지는 못하는데 금액만 비싼 느낌을 받을 때가 많은데 1인 샤브는 혼자서 마음껏 먹을 수 있으니 부담도 없고 포만감은 배로 느낄 수 있는 좋은 식단같아요~~

담에 또 와야징~>_<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