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7주년 기념으로 멀리 싱가폴 여행을 계획했더랬죠..+ㅁ+

작년에 싱가폴로 2박 3일 출장을 다녀온 남집사가  어찌나 마음에 들었는지 꼭 함께 가자고 노래를 불렀지요. 그래서...큰맘 먹고 가기로 했었지요.ㅋㅋㅋㅋ 


화끈하게 카드 할부로 비행기표를 먼저 끊고.....;;;;;;; 숙소도 가장 저렴한 호텔로 역시 카드할부로 끊고....;;;;;;;;

금융권에 종사하는 지인찬스를 써서 수수료 99% 우대 받고 환전한  싱가폴달러입니다.
1000S달러를 손에 들고 떠날날만 기다렸었지요..
4박 6일 스케줄이라 덕질도 할 예정이었기 때문에 6개월 동안 여행자금을 모아서 환전을 딱!! 했더니 넘나 뿌듯했었답니다.  싱달러는 지폐 재질도 엄청나게 고급스럽더군요..




집에 있는 가방이 28인치랑 20인치 밖에 없어서 남집사 전용 24인치 캐리어를 구매했답니다. 

남집사가 빨간색을 유독 고집하더니 다 이유가 있었네요.. 캐리어가 오자마자 황금색 스프레이로 아이언맨 캐리어로 변심을 시켰답니다......아...탐나...쩝..+ㅁ+
내껀 캡틴으로 만들어달라고!!!!! ㅠㅠ




저작자 표시
신고

2017년 11월 16~19일 올해도 어김없이 2017 지스타(G-STAR)가 개최되었습니다.!! 

이번 지스타의 주인공은 "블루홀의 배틀그라운드"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였답니다. ㅋㅋㅋㅋ
게임시연 대기가 거의 5~6시간은 족히 걸려 참여는 일찍이 포기하고 여러부스에서 배틀그라운드 관련 행사 및 사은품 찬스에 올인했지요..+ㅁ+
그외에 넷마블의 테라M에서는 제가 간 11.18(토) 걸스데이의 민아양이 방문해서 삼촌팬들 함성이 장난 아니었답니다. 
그라비티의 라그나로크M 부스가 이번 저의 포커스였는데요. 엄청는 굿즈를 득템할 수 있는 넘나 착한 부스였지요.

역시나 내년에도 꼭 올거야~ 라고 마음먹게 만드는 훌륭한 연례행사였답니다.


 

작년에는 초대권에 실패해서 현장구매를 했었는데요. 이번에는 열심히 있는 힘을 다해 초대권 이벤트에 참여해서 감사하게도 당첨되는 착한 일이 있었지요. 초대권임에도 현장에서는 꽤 오래 기다렸다가 입장권으로 바꿀 수 있었지요..


행사장 입구입니다. 작년과 아주 똑같은 모습인...ㅋㅋㅋ 저는 10시 30분에 입장권을 바꿔서 도착했는데 입구에서도 생각보다 꽤 긴 대기줄이 있었답니다. 토요일이라서 사람들이 많을 것이라 예상은 했지만.ㅠㅠ


입구를 지나 제일 첫번째로 우리를 맞이해준 AORUS..!!!
저게 뭐지 저게 뭐지 ... 건담인가?? 하며 앞으로 갔는데...뭔지는 모르겠지만 사진을 찍어서 페이스북 사이트에 댓글을 달면 에코백은 준다고!!!!
첫 굿즈는 AORUS의 에코백이었답니다. 첫 스타트가 아주 순조로운..ㅋㅋ 에코백 소재도 부직포가 아닌 캔버스라서 넘나 맘에 들었지요.



그 다음으로 작년과 동일하게 올해에도 아주 감사하게 줄만 서면 나눠줬던 몬스터 에너지 드링크 부스로 달려갔답니다. ㅋ 시원하게 보관해뒀다가 한캔씩 나눠주는 몬스터 음료를 1인 1캔씩 받아서 첫 캔은 원샷으로 마셔주는 센스~ 그뒤로도 목마를떄 계속해서 몬스터 부스로 가서 무한정으로 받아왔지요.ㅋㅋ 거의 6~7시간을 앉지도 못하고 돌아다녔었는데 그럼에도 피곤하지 않았던 이유가 이 몬스터 음료덕분이었던 같기도 합니다. ㅎㅎㅎ



오후1시에 넷마블 테리M 부스에서 걸스데이 민아의 인터뷰가 있었답니다. 얼굴이 조막만하니 이쁘긴했는데 우린 민아보다는 게임이랑 굿즈를 얻는것이 목적이었던 터라...감사하게도 민아양한테 몰린 남중,남고,삼촌팬들 덕분에 조금은 한산해진 라그나로크M 부스를 공략했지요 +ㅁ+

민아는 인증샷만 남긴채..ㅋㅋㅋㅋ




이번 라그나로크M 부스에서는 엄청난 굿즈 이뱅이 있는데요. 일단 스탬프 쿠폰을 입구에서 받으면 미션7중에 미션1은 자동을 클리어가 된 상태입니다.  그 다음 라그나로크M 시연이랑 신작 게임인 요지경을 시연하고 그라비티 로고를 인증샷한 다음 부스를 SNS에 올립니다. 신작게임 사전예약을 해주고 포린이의 이쁜모습을 찾아서 사진을 찍으면 현장에 있는 스탭분들이 스탬프 쿠폰의 나머지 미션부분에 펀칭을 해준답니다. 그걸 가지고 가차 뽑기 기계로 가면 1인당 1회씩 뽑기 게임을 할 수 있답니다.


요렇게 뽑기 기계로 미니미 사이즈의 뽀링이를 뽑을 수 있지요 >ㅁ<
그다음에 사은품 증정 코너를 가면 상자안에 색깔별로 공이 들어있는데 무작위로 뽑으면 색깔별 사은품을 제공해준답니다. 



똥손이 제가 뽑은 공은 핑크색이었어요...핑크색은 이렇게 포린이랑 라그나로크이름이 프린팅된 이쁜 핑크색 에코백이랍니다. 이것도 너무너무 맘에 들었답니다. >ㅁ<



금손인 우리 남집사가 뽑은 공은 하얀투명공이 었는데요....대박입니다!!! 대형 뽀링이 인형이랍니다. ...!!!!!>0<  절로 환호성을 지르게 만드는!!! 꺄아아아아아아아~~



그리고 두번 더 참여해서 각각 뽑은  검정색 공은 뽀로로 브릭입니다. ㅋㅋㅋㅋ  한번더 참여하고 싶었는데 쿠폰이 다 떨어져서 안타깝게도 욕심을 접어야했지요.ㅋㅋ 이번 지스타는 라그나로크M 부스에서 얻은 굿즈들 덕에 넘나 기분좋은 추억을 남겨주었더랬죠.ㅋ



그 다음으로는 오늘의 주인공이라고 할 수 있는 블루홀의 배틀그라운드 부스입니다. 

엄청난 인파와 엄청난 사이즈의 부스로 관객들의 이목을 사로 잡았지요.. 하루종일 부스앞에서는 온갖 이벤트가 끊이지를 않았고 사람들도 끊이질 않았답니다.



배그에서 나눠준 후라이팬ㅋㅋㅋㅋㅋ 종이라는 게 함정.ㅋㅋ



아낌없이 나눠준 부직포 에코백. ㅋㅋ 사진에는 없이만 이 에코백 안에는 레드불이 1캔씩 들어있어다는.ㅋㅋ



 

배그덕에 블루홀은 호황이예요.ㅋㅋ



블루홀에서 AIR라는 게임도 함께 부스가 운영되었는데 이것도 배그 못지않게 시연대기가 길어서 결국엔 포기했다지요...이번에는 블루홀 부스덕에 소니나 블리쟈드가 없어도 전혀 허전하지 않았답니다. 

과연 블루홀이 한국의 블리쟈드가 될 것인지!!!ㅋ


이번에는 게임참여랑 굿즈득템 위주로 다녔다보니 시간이 너무 빨리 간거 같습니다. 

내년에는 또 어떻게 알찬 행사가 진행될지 벌써 부터 기대가 된답니다. +ㅁ+

득템한 하울들..
이 날 굿즈중에 주인공은 역시 대형포린이 인형이 아닐까합니다.ㅋ






저작자 표시
신고

오늘은 부산과 울산 사이에 위치한 간절곶이라는 곳에 있는 특별한 카페를 소개할까 합니다.

대체로 간절곶이라고 하면 새해 해돋이를 보러 많은 관광객이 방문하는 곳인데 저도 자주는 아니지만 손님들이 오면 관광코스로 가끔 가는 곳이랍니다.

우연하게 해변가 도로를 가다가 이 가게를 발견하게 됐는데요. 바깥 테라스에 길냥이들이 마치 자기 집처럼 자리잡고 있는 모습이 눈에 띄어서 차에서 내려서 잠시 가게 바깥은 구경하다가 가게안을 보니 어마어마하게 많은 고양이들이 살고있는 카페인걸 알게됐지요. +ㅁ+  고민없이 바로 카페로 들어갔답니다.

 

[해밀] 이라는 카페인데요. 해밀은 비가 그치고 난 후 맑게 개인 하늘을 뜻하는 순수우리말이고 합니다.  가게 상당히 고급스럽고 고풍스러워보이지요?? ^^

 

 

카페안으로 들어가면 역시 고양이와 관련된 귀여운 인테리어들이 눈길을 끌었답니다.

 

 

너무 갖고 싶은 장식품이었답니다. >ㅁ<  그런데 우리집 책장위에도 이런 아이들을 얹어두면........우리집 아가들이 가만두지않겠지요??ㅠㅠ

 

 

보니 자잘한 기념품을 판매하고 있더라구요. 예쁜 무늬가 들어가는 나염 손수건과 안대, 장식품과 헤어밴드등등....카페와의 연관성은 전혀 모르겠지만 한켠에 마련되어 있는 코너입니다.

 

 

 

카페 내부랍니다. 

문을 열고 들어가서 사진을 찍고 한참을 있었는데도 카페 주인이 전혀 밖으로 나오지 않더라구요. 일단 맘에드는 곳에 자리를 잡고 카운터로 가서 계시냐고 부르니 그제서야 안쪽 문이 열리고 주인 아주머니가 나왔답니다.  첫인상은 약간 차가워보이는 젊어보이는 할머니였는데 메뉴를 주문하고 잠시 이야기를 나눠보니 정말 사람은 겉모습이 전부가 아니라는 걸 알게됐답니다.

 

 

저는 우연하게 처음 방문했지만 길고양이 구조하는 일을 하는 분들께는 꽤 유명해서 전국 곳곳에서 어떻게 알고는 많은 분들께서 온다고 하더라구요, 가끔 방송국이나 신문사에서 취재도 온다고 하는데요,

카페는 사장님의 순수한 생계업이고 구조한 길고양이 18마리와 유기견1마리가 사장님과 함께 이 카페와 연결된 집에서 생활하고 있었답니다.

보니 2층으로 저택인데 1층을 해밀이라는 카페로 사용하고 있고 카페 안쪽부터 뒷쪽방, 2층을 모두 연결해서 그곳에 살고있는 냥이들이 자유롭게 생활할 수 있도록 보살펴 주고 있었답니다. 물론 카페 바깥에도 길에서 사는 아가들을 위해 테라스를 제공해주고 있는것이죠, 저 멋진 카페 테라스가 사람이 아니라 길아가들을 위한 것이라니....대다나다!!!+ㅁ+

 

해밀에서 살고있는 아가들은 모두 버려진 유기묘들을 구조해서 새로운 삶을 살고있는데요, 그중에는 무자비한 사람의 폭력으로 인해 고관절이 부숴져서 점프를 못하는 아이, 두눈을 잃어서 오로지 쳥력과 감각만으로 생활하는 아이, 주인으로부터 버림받아서 마음에 상처가 있는 아이, 분양이 되었다가 파양되어 상처받은 아이, 어두움과 큰소리에 트라우마를 겪는 아이, 심지어 정신적 장애가 있는 아이까지.... 정말 가슴 짠해지게 하는 천사들이 모여있답니다.

사장님이 소개해주는 아이들의 사연을 들으며 그 모습을 보고있으니  지금은 안정을 되찾고 좋은 엄마를 만나 행복하게 살고있는 모습이 보여 너무 좋았습니다. ^^

 

 

 

냥이 숨숨집인데요. 제일 위에 있는 검정색 냥이가 정신장애가 있는 아이랍니다. 그런데 제가 카페에 있는 동안 특이 행동은 특별히 보이지 않았답니다.  바로 아랫칸에 있는 하얀 터앙도 너무 귀엽죠?ㅋㅋ 볼터치를 핑크핑크하게 했는데 이렇게 이쁜 아이도 유기된 아이였다고 합니다.

 

 

바로 이 아가가 [바다]라는 이름의 길냥이인데요, 두눈을 잃어서 오로지 청력과 균형감각만으로 생활하고 있답니다. 그런데...너무너무 밝고 사람도 잘 따르고 애교도 많아서 이 날 인기 만점이었답니다.  캣휠도 무지하게 잘 타고 사람들이 바다야~ 라고 자기이름을 불러주면서 잘한다고 박수를 쳐주는 걸 가장 좋아한다고 합니다. ㅋㅋ 역시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더니 칭찬이 바다의 삶의 활력소인가봐요.

 

 

캣휠의 움직을 느끼려고 아주 집중하고 있는 바다입니다. 딱 눈이 없다고 해서 처음에는 조금 측은한 맘에 동정심이 더 앞섰지만 한참을 같이 놀고있으니 장애보다는 바다라는 고양이 자체의 매력에 빠지게 되더라구요. 한쪽 발로 캣휠이 돌아갈때 뛰어들어갈 타이밍을 노리다가 점프를 해서 달리기 시작하는데 정말 똑똑한 것 같았습니다. +ㅁ+

 

 

 

카페와 분리되어 냥이들을 위한 안쪽 방이랍니다. 탁트인 동해바다의 뷰가 참 멋지죠??+ㅁ+  해밀에 살고있는 냥이들이 이런 멋진 뷰를 매일매일 감상하며 살고있으니 정말 행복하겠습니다. ㅋㅋ

카페 손님들이 냥이들을 보기위에 이 방에 들어오면 원목화장실 위를 의자처럼 앉게되는데요. 그냥 바닥에 좌식으로 앉아도 상관없고 피곤하면 누워도 상관없다고 합니다. ㅋㅋㅋ  그런데 다묘 가정으로써 저 원목화장실 너무 탐납니다. +ㅁ+

 

 

요녀석이 해밀 냥이중 서열1위라고 합니다. 역시 치즈!!ㅋㅋㅋㅋ

 

 

SEA뷰를 즐기는걸까요???

 

 

옆에서 아무리 귀찮게 해도 아랑곳하질 않네요.ㅋㅋ

 

 

포스가 서열1위 같죠?ㅋ 그런데 아주아주 너그러운 성격인거 같았답니다. 사람한테 잘 다가오고 쓰다듬어주면 아주 좋아하더라구요, 그루밍도 잘하고 붙임성도 좋고 밀당을 잘하는 녀석이었습니다.

기회되면 이 아가들 보러 자주 놀러갈까해요. 사진으로 다 담지는 못했지만 이 외에도 아주 많은 아가들이 살고있었는데 다들 너무너무 이뻤답니다.

 

혹시라도 여행계획이 있을때 해밀에서 차한잔 하는거 어떠세요?? 물론 저는 애묘인이라 고양이들때문에 더 맘에 들었지만 카페 자체의 분위기도 상당히 좋았고 관광지 치고는 커피 금액도 그렇게 비싸지 않았답니다. 브런치도 있고 저녁에는 간단한 맥주와 안주도 판매하는 것 같더라구요..+ㅁ+

아주아주 강추합니다. ^^

 

 

 

 

 

 

 

저작자 표시
신고
  1. Favicon of http://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7.10.04 08:49 신고

    길고양이들이라니 ㅋ 근데 애들이 길고양이 같지 않은듯 ㅋ 사랑받고 있네요

+ Recent posts